공지사항
연체증가에 대한 사과문
  • 2017-07-31

본문

안녕하세요. 펀딩플랫폼 회원님.

대표 유철종입니다.

 

펀딩플랫폼(이하 펀플’) 연체증가에 대해 펀플을 믿고 투자해 주신 회원님께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최근 연체증가는 당사의 대출 후 관리부분에서 미흡했기 때문이며, 펀플은 이번 일을 계기로 지금과 같은 사유의 연체발생이 재발되지 않도록 관리인력을 보강하고 프로세스를 전면적으로 개편하였습니다.현재 펀플은 회원님의 소중한 투자금 상환을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하고 있으며, 또한 회원님들의 불안을 해소하고자 온라인 및 오프라인 소통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회원님들께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리면서, 몇 가지 오해에 대한 해명 및 당부의 말씀을 드리고자 합니다.

 

먼저, 일부 회원님들께서 우려하시는 불법대출 또는 사기대출은 절대 펀플에서 발생한 적이 없음을 명백히 밝힙니다. 사업시작부터 지금까지 펀플은 합법적인 대출만을 진행 해 왔으며 이는 외부감사에서도 그리고 일부 회원님께서 펀플을 방문하여 대출내용을 확인한바 있습니다. 그리고 펀플은 8월에 투자회원님이 참여하는 투자멘토그룹을 운영할 계획이며, 펀플의 모든 투자상품과 대출관리를 검증할 예정입니다. 만약, 펀플이 투명하게 운영하지 않았다면 이렇게 할 수 없을 것입니다.

 

또한, 펀플은 연체상품에 대한 추심관리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습니다. 연체가 예상되면 펀플은 연체금리 적용을 만기일 전에 공지하고 연체상환계획을 새로 수립합니다. 또한 대출자는 연체가 시작되면 연체금리가 적용되기 때문에 최대한 빨리 상환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단지 연체상품 대다수가 건축사업이기 때문에 대출자를 재촉한다고 하여 공사속도가 빠르게 진행되거나, 매각 등이 바로 되지 않습니다. 현실적으로 가장 빨리 상환될 수 있는 방법은 법적인 조치보다는 대출자가 건축사업을 완료하거나 매각 등을 통해 상환하는 방법입니다. 법적 조치는 대출자가 상환 노력이 없거나 다른 대안이 없을 때 실행됩니다.

 

연체로 인한 회원님의 불안한 마음을 충분히 이해합니다. 그래서 펀플에 전화 및 온라인 문의가 계속 증가하고 있습니다. 추심인력이 매일 현장을 방문하고 회의를 하고, 펀플 자체적으로도 상환을 시키기 위해 제휴사, 관련업계를 방문하다 보면 회원님의 문의에 답변을 바로 할 수가 없습니다. 펀플이 해야 할 가장 중요한 업무는 상환업무입니다. 연체로 인해 답답하고 불안한 회원님의 마음을 충분히 공감하나, 문의대응보다는 상환업무가 더 중요하다고 판단하기 때문에 일부 문의가 지연되는 상황이 발생되고 있습니다. 이 점을 회원님께서는 양해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그렇다고 문의에 대한 답변을 하지 않겠다는 것이 아닙니다. 시간이 걸리더라도 상환업무에 집중한 뒤에 반드시 답변을 드리겠습니다. 그리고 일부 회원님께서 무작정 사무실을 방문하시는 경우 채권관리 담당자가 상환업무로 매일 외근이기에 제대로 답변을 드릴 수 없으니, 사무실을 방문하실 경우에는 사전에 일정을 협의해 주실 것을 당부드립니다.

 

마지막으로 펀플은 현재 정상적으로 경영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단지 연체증가 및 펀플에 대한 부정적인 글들이 인터넷에 게시 됨에 따라 정상적인 신규투자상품도 영향을 받고 있어 잠시 신규상품 펀딩은 보류 중입니다. 하지만 8월부터 모든 신규투자상품은 투자멘토그룹의 검증을 통과한 상품만을 공지할 예정이오니 정상적으로 펀딩이 진행되도록 투자상품만을 보시고 참여해 주시기 바랍니다.

 

지금의 연체증가에 대해서는 다시 한번 회원님과 사과 드립니다. 하지만 연체로 펀플을 판단해 주지 마시고 지금 펀플이 하는 일들과 결과로 판단해 주십시요. 이번 연체로 인해 더욱 투명하고, 투자자와 함께 성장하는 P2P금융사로 거듭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017 7 31

대표이사 유철종​ 

펀딩플랫폼
Copyright FUNDING PLATFORM. All rights reserved.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
펀딩플랫폼 웹사이트 회원에게 무차별적으로 보내지는 타사의 메일을 차단하기 위해,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닫기